갤럭시노트7 비행기 반입금지, 해외 여행객 유심만 잘 챙겨 오세요.

갤럭시노트7을 비행기 탑승시 반입금지 조치를 모든 항공사에서 시행중입니다.

 

국가적인 차원에서 막고있으니 어찌 해볼수도 없습니다.

 

비행기 반입금지 조치 전에 갤럭시노트7을 가지고 해외에 나가셨던분들이 상당한 혼란을 격고있다는 소식인데요.

 

들리는 말에따르면 갤럭시노트7를 가지고 비행기를 못타니 버리고 왔다는 말까지 나오네요.

 

 

문제가 심각해지자 삼성전자측은 해결책을 제시 했습니다.

 

노트7 항공사 카운터에 맡긴 후 유심만 들고 비행기 타세요.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7을 가지고 해외 여행에 나선 소비자들이 귀국길에 갤럭시노트7을 비행기에 들고 타지 못하는 사태와 관련 "현지에서 스마트폰에 든 정보를 백업한 후 각국 공항의 대한항공과 아시아나 수속 카운터에 갤럭시노트7을 맡긴 후 유심 칩만 들고 귀국하면 된다"고 갤럭시노트7 항공기 반입 금지에 대한 대책을 제시했습니다.

 

또 "대한항공이나 아시아나항공이 취항하지 않는 외국 도시의 경우 다른 반납처를 안내받을 수 있도록 삼성전자 콜센터의 연락처를 갤럭시노트7 사용자들애게 푸쉬메세지로 발송했다"고 밝혔습니다.

 

갤럭시노트7을 해외 현지에 두고 귀국한 소비자는 귀국 후 이동통신 대리점에서 '가입사실확인서'를 발급받아 삼성전자 서비스 센터에 가면 교환이나 환불을 받을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