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 탈의실에 '몰카' 설치해 동영상 공유한 남자 수영 국가대표 조사중.

광고 차단 플러그인을 꺼 주시면 블로그 운영에 도움이 됩니다. ^^

수영 국가대표 남자선수가 여자 수영장 탈의실에 몰래 카메라를 설치해서 동영상을 동료 선수들과 공유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2012년 런던 올림픽에 출전한 남자 수영선수 A씨가 국가대표팀 훈련 시설 중 하나인 충북 진천선수촌 수영장 여자 탈의실에 수년 전부터 여자 탈의실에 몰래 카메라를 설치해 최근까지 여자 선수들의 알몸을 촬영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여자 선수들의 알몸 촬영은 몇년동안 이어졌고 촬영된 동영상을 동료선수들과 돌려보다 꼬리가 잡혔다고 합니다.

 

 

리우 올림픽에 출전한 또다른 선수도 공모 혐의를 받고있어 국가 대표 수영선수 '몰카'사태는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국가대표 여자 수영장 탈의실 몰카는 여자 수영선수들이 직접 고소장을 접수하면서 수사가 진행 되었습니다.

 

여자 수영선수들의 고소장을 접수한 경찰은 최근 A씨의 집을 압수수색해 A씨가 그 동안 촬영한 동영상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